본문으로 바로가기

[현장연결] 국민의힘 대권주자 11인 첫 회동…경선버스 '시동'

정치

연합뉴스TV [현장연결] 국민의힘 대권주자 11인 첫 회동…경선버스 '시동'
  • 송고시간 2021-07-29 14:16:24
[현장연결] 국민의힘 대권주자 11인 첫 회동…경선버스 '시동'

국민의힘 당내 대권주자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8월 말 시작을 알린 경선 과정 전반을 설명하는 간담회가 열린 건데요.

김태호·박진·안상수·유승민·윤희숙·원희룡·장기표·최재형·하태경·홍준표·황교안 등 예비후보 11명이 참석합니다.

현장 모습 함께 보시겠습니다.

[이준석 / 국민의힘 대표]

오늘 이렇게 우리 당에 대선후보로 다들 경쟁해 주실 훌륭한 선배님들 모시고 이렇게 자리하게 되어서 정말 기분이 좋고 또 영광입니다.

방금 전에 전달해 드린 이 자료집 같은 경우에는 저희가 지난 몇 주간 공모했던 내용입니다.

저희가 정당의 정책공모전에 2,760건이 넘는 공모가 들어와서 그 내용을 저희 의원님들과 그리고 사무처에서 추려서 이렇게 정리한 자료집입니다.

이 내용들은 오늘부터 자유롭게 캠프에 상의하셔서 공약으로 본인의 공약으로 활용하실 수 있고요.

다만 마음에 드는 것이 있으시면 우리 김도읍 정책위의장님께 연락을 주시면 해당 공약을 제안하신 분과 연결을 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당은 또 젊은 세대가 저작권이나 이런 것에 민감하다는 걸 알기 때문에 공약에 대해서 철저하게 실명제를 하면서 정책 활동을 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무엇보다도 지난 제가 당대표 취임 이후 한 50여 일 되는 기간 동안 우리 당의 대선후보군 풀이 참 풍성해졌고 지금 이 시각에도 존경하는 권영세 의원님께서는 대외협력위원장으로 활동하시면서 더 다양한 분들이 우리 당의 경선에 참여하실 수 있도록 노력을 하고 계십니다.

그래서 아마 8월 30일 그때 서병수 경선준비위원장이 언론에 공지하신 것처럼 일정대로 우리 당의 경선 일정이, 경선버스가 출발하게 되면 아마 국민들의 관심이 우리 당으로 향해서 정말 즐겁고 그리고 서로 시너지가 나는 경선이 되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가지고 있습니다.

우선 오늘 이 자리를 마련한 이유는 경선을 진행하는 과정에 있어서 우리 후보자님들께 생각하시는 어떤 꼭 반영되었으면 하는 점을 잘 경청하기 위한 자리이기 때문에 앞으로 기탄없이 말씀해 주시고 또 그리고 앞으로 경선의 관리나 또 준비에 있어서는 우리 서병수 위원장님이 총책을 맡으셨기 때문에 궁금하신 부분 있으시면 저희가 잘 안내해 드릴 수 있도록 그렇게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환영하고 저희가 아까 결의를 다졌던 것처럼 꼭 내년 3월에는 이 멤버들 다 같이 모여서 우리의 승리를 자축하는 시간을 또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정말 환영하고 감사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