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경찰,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체포 놓고 고심

사회

연합뉴스TV 경찰,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체포 놓고 고심
  • 송고시간 2021-08-15 18:44:43
경찰,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체포 놓고 고심
[뉴스리뷰]

[앵커]

불법집회 주도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에 대해 법원이 구속영장을 발부했죠.

경찰은 절차에 따라 조속히 영장을 집행해 추가 조사를 벌인다는 방침인데, 실제 영장 집행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김종성 기자입니다.

[기자]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은 올해 5~7월 정부의 방역지침을 어기고 잇달아 집회를 주도해 집시법과 감염병예방법 위반, 일반 교통방해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아왔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양 위원장이 지난 11일 영장심사 출석을 거부하고 의견서만 제출하자 서면심리로 양 위원장의 구속을 결정했습니다.

영장이 발부됐지만 양 위원장에 대한 영장이 집행되기까지 적잖은 시간이 걸릴 것이란 분석이 나옵니다.

정부가 이번 집회를 불법으로 규정한 것부터 경찰이 영장을 신청한 순간까지도 날선 반응을 보이며 강경대응 방침을 밝혔기 때문입니다.

<양경수 / 민주노총 위원장(지난 11일)> "가만히 있으라는 권력의 협박에 굴복하지 않을 것입니다. 위원장의 활동은 제약되겠지만 불평등 세상을 바꾸기 위한 민주노총의 총파업 투쟁은 차질 없이 준비할 것입니다."

양 위원장 측이 영장집행에 협조하지 않을 경우 경찰 스스로 소재파악을 해야 하는 것은 물론 강제 구인과정에 필요한 통신·수색영장이 추가로 필요할 수 있습니다.

경찰은 양 위원장을 체포하기 위한 계획 수립에 나선 상황.

일각에서는 지난 2013년 12월 철도노조 파업 당시 김명환 전 민주노총 위원장의 신병확보 과정에서 빚어진 물리적 충돌 사태가 다시 발생하지는 않을까 우려하는 목소리도 나옵니다.

연합뉴스TV 김종성입니다. (goldbell.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