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한 달 앞당긴 2차 접종률 70%…백신수급·예약률이 관건

경제

연합뉴스TV 한 달 앞당긴 2차 접종률 70%…백신수급·예약률이 관건
  • 송고시간 2021-08-16 18:13:50
한 달 앞당긴 2차 접종률 70%…백신수급·예약률이 관건
[뉴스리뷰]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광복절 경축사에서 10월까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전 국민의 70%에게 완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당초 11월로 제시한 시점을 한 달 정도 앞당긴 것인데, 이 목표가 달성되기 위한 조건은 무엇인지 박진형 기자가 알아봤습니다.

[기자]

정부의 코로나19 백신접종 일정이 한 달가량 앞당겨졌습니다.

당초 추석 연휴 전까지 국민 70% 1차 접종, 2차 접종은 11월이었는데 10월로 바뀐 겁니다.

<문재인 / 대통령(8·15 광복절 경축사)> "10월이면 전 국민의 70%가 2차 접종까지 완료할 것이며, 목표 접종률을 더욱 높일 것입니다."

16일 0시기준 1차 접종률 46.3% 2차 접종률 19%를 기록한 상황.

10월 2차 접종률 70% 목표를 달성하려면 남은 두 달 반 동안 2,600만 명 이상이 추가 접종을 해야 합니다.

가장 큰 걸림돌은 백신 수급, 미국 정부의 얀센 백신 40만 회분이 들어왔지만, 현재 물량으로 안정적 수급을 하기엔 부족합니다.

정부는 수급시나리오별 대비로 가능하다는 입장입니다.

<손영래 사회전략반장 / 중앙사고수습본부> "(백신) 공급 차질이 중대하게 발생할 경우 계획이 변동될 여지도 있을 겁니다. 다만 일정 정도 변화까지는 추석까지 1차접종 70% 완료시키고 10월 말까지 2차 접종률 70% 계획대로 진행될 수 있을 것…"

백신 접종 예약률이 저조한 것도 문제입니다.

18~49세 백신 접종 예약률이 60%에 그쳐 정부의 목표 예약률 70%를 밑돌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부는 기존 잔여 백신 접종자와 예약자를 포함하면 전체 예약률은 70%를 웃돌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백신 예약률이 실제 접종으로 이어지는 것도 중요합니다.

결국 10월 70% 접종목표 달성을 위해선 원활한 백신수급과 예약율 제고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아야 합니다.

연합뉴스TV 박진형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