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아프간 피란민 한국 오나…美 해외 미군기지 활용 검토

세계

연합뉴스TV 아프간 피란민 한국 오나…美 해외 미군기지 활용 검토
  • 송고시간 2021-08-22 18:34:39
아프간 피란민 한국 오나…美 해외 미군기지 활용 검토
[뉴스리뷰]

[앵커]

미국 정부가 한국을 포함한 해외 미군 기지에 아프가니스탄 피란민을 수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카타르, 바레인 등에 있는 기지가 아프간 피란민들로 과밀 상태가 됐기 때문입니다.

정선미 기자입니다.

[기자]

미군 수송기에서 내리는 아프가니스탄 피란민들.

등록 절차를 거친 뒤 독일에 있는 미군 기지에 머물게 됩니다.

미국은 카타르와 바레인, 독일에 있는 미군 기지가 아프간 피란민으로 과밀 상태가 됐다며, 이를 완화하기 위해 해외 미군 기지 활용을 검토하고 있다고 미 월스트리트 저널이 보도했습니다.

미 국방부가 고려 중인 장소는 미국 내에서는 버지니아주와 인디애나주, 캘리포니아주 군 기지. 일본과 한국, 코소보, 바레인, 이탈리아 내 미군 기지도 검토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윌리엄 행크 테일러/미 합참 소장> "아프가니스탄에 있는 미국 특별이민비자(SIV) 신청자와 아프간인을 심각한 상황에서 벗어나게 하기 위해서는, 다른 지역에 있는 추가적인 중간 준비 기지와 안전 공간이 필요합니다."

아프간 수도 카불 공항은 아프간을 탈출하려는 수만 명이 수일 째 진을 치고 대기하면서 아수라장이 된 상태.

무더위 속 인파에 짓눌리고 탈수, 탈진 등을 겪으면서 사망자가 잇따랐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게다가 보안 위협까지 등장하면서 미국인 발까지 묶였습니다.

미국은 아프간 내 자국민에게 잠재적 보안상 위협이 있다며 카불 공항으로의 이동을 피하라고 당부했습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위협인지는 언급하지 않았지만, 무장 조직, 이슬람국가 IS의 위협 때문으로 알려졌습니다.

<존 커비/미 국방부 대변인> "구체적으로 위협 평가와 정보기관이 말하는 내용에 대해서는 말씀드리지 않겠습니다. 그것은 매우 유동적이고 역동적입니다.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우리가 카불에서 탈레반 지도자들과 정기적으로 연락을 취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연합뉴스TV 정선미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