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태풍 자정 무렵 남해안 상륙…전국 강한 비바람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태풍 자정 무렵 남해안 상륙…전국 강한 비바람
  • 송고시간 2021-08-23 19:34:38
[날씨] 태풍 자정 무렵 남해안 상륙…전국 강한 비바람

현재 레이더 영상입니다.

커다란 비구름대가 한반도 전역을 뒤덮고 있고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충청 이남 곳곳으로는 시간당 20mm 안팎의 강도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는데요.

점차 태풍까지 다가오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바람이 치겠습니다.

다가오는 태풍도 문제지만 내륙으로 밀려온 정체전선에서 비구름대를 더욱 폭발적으로 발달시키고 있습니다.

충청과 경기 남부지역에 호우특보가 발효 중이고요.

태풍이 북상함에 따라서 오후 8시를 기해서 부산을 포함한 남해안 지역까지 태풍주의보가 확대되겠습니다.

제12호 태풍 오마이스는 오늘 밤에 제주도를 지나서 자정 무렵이면 남해안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이후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되겠지만 내일 낮까지 고비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안전사고 나지 않도록 조심하셔야겠습니다.

내일까지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는 최대 400mm 이상, 그밖에 남부지방과 제주도에는 300mm 안팎의 집중호우가 예상되고요.

중부지방에도 많게는 200mm의 큰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남부 곳곳으로는 시간당 70mm가 넘는 폭우가 집중되는 곳도 있겠습니다.

오늘과 내일에 걸쳐 제주도 전 해상과 남해상 또 서해 남부 해상에는 물결이 최대 5m까지 매우 거세게 일겠습니다.

수요일까지 평소보다 바닷물의 높이도 높은 기간인지라 저지대는 침수 피해 없도록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