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한은 기준금리 0.75%로 인상…성장전망치 4% 유지

경제

연합뉴스TV 한은 기준금리 0.75%로 인상…성장전망치 4% 유지
  • 송고시간 2021-08-26 11:15:11
한은 기준금리 0.75%로 인상…성장전망치 4% 유지

[앵커]

한국은행이 작년 5월 사상 최저 수준으로 낮췄던 기준 금리를 15개월 만에 인상했습니다.

그러면서 올해 우리나라 경제 성장률 전망치는 지난 5월에 내놨던 4%를 유지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들어봅니다.

이동훈 기자.

[기자]

작년 5월 사상 최저 수준으로 낮아졌던 기준금리가 15개월 만에 인상됐습니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는 오늘(26일) 통화정책방향회의를 열고 현재 0.5%인 기준금리를 0.75%로 인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한은은 작년 3월 코로나19 충격 대응 차원에서 임시 금통위를 열어 금리를 1.2%에서 0.75%로 낮춘 데 이어 5월에도 0.25%포인트 더 낮춘 바 있습니다.

이후 기준금리는 9차례 동결됐다가 이번 금통위 회의에서 인상 결정이 난 겁니다.

코로나19 재확산의 불확실성 속에서도 미국보다 먼저 아시아에서는 스리랑카를 제외하고는 제일 먼저 금리 인상 결정이 나온 건데요.

이는 한은이 저금리로 불어난 가계빚이 부동산, 주식 등 자산시장으로 흘러가 실물경제와 격차가 커지는 금융 불균형을 정상화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본 것으로 해석됩니다.

시중의 돈을 거둬도 좋을 만큼 경기 회복세가 탄탄하다는 한은의 판단인데 한은은 올해 실질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5월에 내놨던 4%로 유지했습니다.

7월 초부터 약 2달 가까이 코로나19 4차 유행과 강한 방역 조치가 이어지고 있지만, 경제 회복세에는 큰 타격이 없을 것으로 판단했다는 겁니다.

이에 내년 성장률 전망치, 3%도 유지됐습니다.

다만 연간 소비자물가상승률 전망치는 1.8%에서 2.1%로 높아졌습니다.

최근 원유, 원자재 가격 상승, 소비 회복 등 영향이 반영된 것으로 보이는데요.

월간 소비자물가상승률은 4월부터 7월까지 4개월 연속 2%를 웃돌고 있는데, 한은이 예상보다 강한 물가 상승세를 인정한 셈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