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윤희숙 "무혐의 땐 이재명도 사퇴"…與 "적반하장"

정치

연합뉴스TV 윤희숙 "무혐의 땐 이재명도 사퇴"…與 "적반하장"
  • 송고시간 2021-08-27 22:18:25
윤희숙 "무혐의 땐 이재명도 사퇴"…與 "적반하장"

[앵커]

부친의 부동산 투기 의혹에 의원직 사퇴를 선언한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이 기자회견을 열고 공수처 수사를 자청했습니다.

의혹을 제기한 여권 인사들에게는 직을 걸라고 요구했는데, 민주당에선 적반하장이란 반응이 나왔습니다.

방현덕 기자입니다.

[기자]

민주당은 윤희숙 의원이 KDI 재직 시절 알게 된 미공개 개발 정보가 아버지 투자에 활용됐단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김용민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이런 만점짜리 투자를 80세 노인 혼자 했다고 믿기지 않습니다."

<김영배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한마디로 윤희숙 게이트입니다…윤희숙 의원의 '윤로남불 사퇴쇼'…"

윤 의원의 비위에 의원직을 걸겠단 말도 나왔습니다.

<한준호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당신은 위선자입니다. 당신이 위선자라는 데 저도 제 의원직을 걸겠습니다."

윤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어 공수처 수사를 자청했습니다.

<윤희숙 / 국민의힘 의원> "내부자 정보를 이용한 투기라는 심각한 범죄를 타인에게 씌울 때는 구체적인 근거가 있어야 한다는 상식조차 내다 버린 것입니다…이들의 음해에 정면으로 맞서 제 자신을 고발합니다."

무혐의 판단이 나오면 의혹을 제기한 여당 인사들과 방송인 김어준씨는 사퇴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윤희숙 / 국민의힘 의원> "낄낄거리며 거짓 음해를 작당한 여당 의원들 모두 의원직 사퇴하십시오…제가 무혐의로 판결 나면, 이재명 후보 당신도 사퇴하고 정치를 떠나십시오."

다만, 권익위 조사 결과를 비난했던 사퇴 회견과 달리 이번엔 부친의 투기 의혹이 있단 사실을 인정했습니다.

<윤희숙 / 국민의힘 의원> "저는 저희 아버님에게 농지법과 주민등록법 위반 의혹이 있으며, 투기 의혹으로 비춰질 여지가 있다는 점을 변명하지 않습니다."

윤 의원 회견에 민주당은 "적반하장"이라 비판했고, 이재명 후보 측도 "어설픈 물귀신 작전"이라며 선을 그었습니다.

국민의힘에선 초선 의원들이 윤 의원 지지 성명을 내고, 일부 대선 주자와 이준석 대표도 힘을 실었는데, 정작 탈당 권고를 받은 의원 6명은 꿈쩍 않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방현덕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