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욕설 논란' 與 김승원 공개사과…"어리석었다"

정치

연합뉴스TV '욕설 논란' 與 김승원 공개사과…"어리석었다"
  • 송고시간 2021-09-02 21:07:49
'욕설 논란' 與 김승원 공개사과…"어리석었다"

언론중재법 본회의 상정 무산을 두고 박병석 국회의장을 향해 욕설을 연상시키는 표현을 써 논란이 된 더불어민주당 초선 김승원 의원이 공개 사과했습니다.

김 의원은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저를 믿고 지지해주신 지역 유권자들께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며 "박병석 의장께도 다시 한번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습니다.

김 의원은 "의장님의 따끔한 질책 마음속 깊이 새기고 좋은 정치를 하겠다"며 "민주주의 완성의 마지막 퍼즐인 언론의 제자리 찾기, 미디어바우처법 완성 및 미디어 생태계 복원을 위해 더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