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신규 확진 1,490명…1차 접종 3천만명 넘어

경제

연합뉴스TV 신규 확진 1,490명…1차 접종 3천만명 넘어
  • 송고시간 2021-09-05 18:53:12
신규 확진 1,490명…1차 접종 3천만명 넘어
[뉴스리뷰]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490명 발생했습니다.

61일째 네 자릿수를 기록하며 전국적인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사람은 오늘(5일) 오전 3,00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김장현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490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26만 명을 넘었습니다.

신규 확진자는 하루 전보다 314명 적고, 1주일 전과 비교해도 129명 줄었지만 61일째 네 자릿수를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주말 검사 건수가 대폭 감소한 영향이 반영된 결과로 확산세가 꺾인 것으로 보긴 어렵습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1,461명, 해외유입이 29명입니다.

서울 505명, 경기 441명 등 수도권이 1,044명에 달했고, 비수도권에서는 충남 73명, 경남 52명, 울산 41명, 경북 39명, 부산과 광주, 대전에서 각 38명이 발생했습니다.

현재 위중증 환자는 363명, 사망자는 하루 새 6명 늘어 누적 2,321명이 됐습니다.

한편,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사람은 접종 시작 192일째인 오늘(5일) 오전 3,000만 명을 넘어 인구의 58.4%로 올라섰습니다.

이중 접종대상 연령인 18세 이상의 1차 접종률은 67.97%입니다.

접종 완료자는 1,774만7,159명으로 인구의 34.6%를 기록했습니다.

이대로면 추석 전까지 3,600만 명 1차 접종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방접종추진단은 전망했습니다.

정부는 또 내일(6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현행 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인 거리두기를 연장했습니다.

다만 수도권 등 4단계 지역의 식당·카페의 매장 영업시간은 오후 10시로 다시 1시간 연장되고, 식당·카페·가정에서는 접종 완료자를 포함해 최대 6명까지 사적 모임이 가능해집니다.

비수도권 3단계 지역에서는 접종 완료자 포함 8명까지 모일 수 있습니다.

또 추석 연휴 전후 1주일은 4단계 지역에서도 접종 완료자 4명을 포함해 최대 8명의 가족모임이 허용됩니다.

연합뉴스TV 김장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