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고향 못 간다면…도심에서 즐기는 추석 연휴

사회

연합뉴스TV 고향 못 간다면…도심에서 즐기는 추석 연휴
  • 송고시간 2021-09-17 20:58:25
고향 못 간다면…도심에서 즐기는 추석 연휴
[뉴스리뷰]

[앵커]

코로나 확산세에 올 추석 역시 고향 방문 등 먼 거리 이동을 자제하시는 분들 많으실 겁니다.

코로나에 규모는 다소 작아졌지만 도심에서나마 연휴 기분을 낼 수 있는 장소를 찾아가 보시는 건 어떨까요.

김민혜 기자가 소개합니다.

[기자]

코로나 여파로 규모는 축소됐지만, 도심 고궁 등지에선 한가위 기분을 낼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마련돼 시민을 기다립니다.

운현궁에서는 20일부터 사흘간, '한가위 민속 한마당' 행사를 엽니다.

행운 부적 찍기와 널뛰기 같은 전통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관람객을 맞이합니다.

남산골 한옥마을에선 한복 입기, 활 만들기 같은 다양한 전통 체험과 더불어 한옥마을 안에 가족, 먹거리, 한가위, 고향 4가지 주제로 꾸민 포토 부스를 만들어 사진으로 추억할 수 있는 이색 프로그램도 운영합니다.

<윤수용 / 남산골한옥마을 축제기획팀 피디> "코로나 때문에 많이 모일 수 없는 상황이다 보니까 그런 걸 고려해서 독립된 공간에서 사진을 찍어서 그 시간을 남기자는 취지로 아이디어를 기획하게 되었습니다."

화려한 음악 아래 펼쳐지는 아슬아슬한 공중곡예가 눈과 귀를 사로잡습니다.

국내외 서커스 공연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서울 서커스 축제도 추석 연휴 기간에 즐길 수 있습니다.

지난해 코로나로 차 안에서 관람하는 방식으로 선보였지만, 올해는 관람 인원을 약 30% 줄이고 방역수칙을 지키면서 관객과 만납니다.

<조동희 / 서울거리예술창작센터 팀장> "공연이 끝나면 방역 등을 진행하게 됩니다. 관람객도 사전에 QR 체크라든지 체온 체크를 하고 입장하게 되고…"

주최 측은 공연이 끝나면 모든 작품을 영상으로 유튜브 등에 올려 온라인으로도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김민혜입니다. (makereal@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