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연휴에도 확산 지속…2차 접종 때까진 방심 안 돼

경제

연합뉴스TV 연휴에도 확산 지속…2차 접종 때까진 방심 안 돼
  • 송고시간 2021-09-19 16:15:18
연휴에도 확산 지속…2차 접종 때까진 방심 안 돼

[앵커]

1차 접종률이 70%를 넘었지만 주말 기준 최대 확진자가 발생해 연휴 기간 확산세가 지속될 가능성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잔여 백신을 활용해 2차 접종에 속도를 내고 있지만, 국민 70% 이상 접종을 마치는 10월 말까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김장현 기자입니다.

[기자]

김포공항 국내선 탑승장이 출발 인파로 가득합니다.

고속도로 휴게소와 버스터미널도 혼잡하긴 마찬가집니다.

추석 연휴 인구 대이동으로 코로나 4차 유행은 또다시 고비를 맞았습니다.

주말 기준 확진자가 사태 이후 최대치를 기록하면서 연휴에도 매서운 확산세를 보인 것입니다.

수도권발 확산세가 비수도권으로 번져 전국화할 것이라는 우려는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백순영 / 가톨릭대의대 명예교수> "(연휴 뒤) 1~2주 지나면서 이번 달 말 다음 달 초 (확진자)가 얼마나 될지가 방역의 마지막 관건이 될 수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방역당국은 SNS 잔여 백신까지 최대한 동원해 2차 접종에 주력하는 한편, 아직 1차 접종을 안 한 사람들에게도 추가 기회를 부여해 접종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잔여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한 사람은 이틀 만에 35만 명을 넘었지만, 국민 70% 이상 접종을 완료할 때까진 안심할 수 없는 게 현실입니다.

<전해철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차장> "10월 말까지 전 국민의 70% 수준에 대한 접종 완료를 충분히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방역당국은 임신부와 소아·청소년에 대한 4분기 접종 계획을 이달 중 발표하는 한편, 접종 완료자 인센티브도 확대해 신속한 접종을 독려할 계획입니다.

다만 접종 완료자에 대한 추가 접종인 '부스터샷'은 미국 식품의약국 FDA에서 고령자 등 고위험군 접종 권고에 국한하자 우리 당국은 아직 내부 검토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김장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