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오랜만에 고향 가요"…북적인 휴게소

사회

연합뉴스TV "오랜만에 고향 가요"…북적인 휴게소
  • 송고시간 2021-09-20 18:14:36
"오랜만에 고향 가요"…북적인 휴게소
[뉴스리뷰]

[앵커]

추석 귀성 행렬이 이어지면서 휴게소에도 많은 사람들이 몰렸습니다.

이번 연휴 기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실내에서 식사가 금지됐는데요.

휴게소 이용하실 분들은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최덕재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양재동 만남의 광장 휴게소입니다.

아침 이른 시간인데도 주차장에 빈 곳이 그리 많지 않습니다.

추석 귀성 행렬이 이어지면서 이용객이 는 겁니다.

연평균 하루 이용자 수는 3천 명 안팎인데, 지난 토요일 하루 3,300명 이상이, 일요일에는 3,400명 이상이 이용했습니다.

추석 하루 전에는 3,800명을 넘고, 추석 당일에는 4천 명이 넘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유종오 / 서울 만남의 광장 휴게소 관리과장> "추석 당일까지 매출이 오르는 추세고요, 추석 당일 지나서 다음날부터 매출이 떨어지는 추세가 됩니다."

휴게소를 찾은 시민들은 오랜만에 고향에 내려가는 길이라고 입을 모았습니다.

코로나로 한동안 찾아뵙지 못해 반가운 마음이 더 큽니다.

<김태영·이윤나 / 서울 영등포구> "부모님 뵌 지 좀 오래돼서 추석 때 돼서 뵈러 가고 있습니다. 부모님도 뵙고 가족들도 보러 가는 시간이 좋습니다. 자주 못 찾아봬서 죄송하고 볼 때마다 반가운데 이번에 만나면 즐거운 시간 보냈으면 좋겠고 항상 건강하셨으면 좋겠습니다."

한편 전국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매장 내 식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야외 테이블이 있긴 하지만 완전히 다 개방한게 아니라 포장을 하는게 좋습니다.

밤 10시부터 새벽 5시까지는 야외테이블을 이용할 수 없습니다.

또 화장실 외 매점이나 편의점 등을 이용하려면 방역 요원의 안내에 따라 발열 체크를 하고 명부작성을 해야 합니다.

실내 식사 금지 등 이번 조치사항은 추석연휴 마지막 날까지 이어질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최덕재입니다. (DJY@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