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고발 사주' 추가 압수수색…박지원 '제보 사주'도 수사

사회

연합뉴스TV '고발 사주' 추가 압수수색…박지원 '제보 사주'도 수사
  • 송고시간 2021-10-06 20:53:30
'고발 사주' 추가 압수수색…박지원 '제보 사주'도 수사
[뉴스리뷰]

[앵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 재직 당시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국민의힘 정점식 의원실을 압수수색 했습니다.

윤 전 총장 측이 고발한 박지원 국정원장의 이른바 '제보 사주' 의혹에 대해서도 정식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김수강 기자입니다.

[기자]

공수처는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정점식 국민의힘 의원실을 압수수색하며 또 한 번 강제수사에 나섰습니다.

지난해 당 법률지원단장을 맡았던 정 의원은 문제가 되고 있는 고발장 초안을 당무감사실에 전달한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당시 당 법률자문위원을 맡아 해당 초안을 근거로 검찰 고발장을 작성했다는 의혹을 받는 조상규 변호사 사무실에 대해서도 압수수색이 진행됐습니다.

고발장 전달 경로를 확인하기 위한 차원으로 풀이되는데 의원실에선 별다른 압수물을 확보하진 못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정점식 / 국민의힘 의원> "(공수처가) 키워드 검색이라든지 검색해서 그 관련된 문서가 없다는 걸 확인하고 빈손으로 돌아갔죠."

이와 함께 공수처는 '제보 사주' 의혹과 관련해 박지원 국정원장을 국가정보원법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정식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앞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은 박 원장이 제보자 조성은씨와 공모해 '고발 사주' 의혹을 언론에 제보했다고 주장하며 공수처에 고발장을 제출했습니다.

공수처는 고발 사주와 제보 사주 사건을 동시에 진행하는 한편 여운국 차장이 두 사건을 모두 지휘하게 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수강입니다. (kimsookang@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