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美 전 보안책임자 "中과의 사이버 전쟁 이미 패배"

세계

연합뉴스TV 美 전 보안책임자 "中과의 사이버 전쟁 이미 패배"
  • 송고시간 2021-10-11 18:49:50
美 전 보안책임자 "中과의 사이버 전쟁 이미 패배"

미국 국방부에서 사이버보안 책임자로 일했던 소프트웨어 전문가가 미국이 중국과의 사이버 전쟁에서 이미 패배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니컬러스 체일런 전 미 국방부 최고 소프트웨어 담당관은 파이낸셜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미국이 중국의 사이버 위협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하고 있으며 이미 게임은 끝났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F-35전투기 같은 값비싼 무기보다 사이버 관련 신기술들이 미국의 미래에 훨씬 더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일부 미 정부기관들의 사이버 방어 능력은 유치원 수준에 불과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