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손 꼭 잡고 가겠다"…이재명, 본선 채비 본격화

정치

연합뉴스TV "손 꼭 잡고 가겠다"…이재명, 본선 채비 본격화
  • 송고시간 2021-10-13 20:48:34
"손 꼭 잡고 가겠다"…이재명, 본선 채비 본격화
[뉴스리뷰]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이낙연 전 대표의 승복 선언에 대해 "깊이 감사하다"며 함께 손잡고 반드시 정상에 오르겠다고 다짐했습니다.

경선 내홍이 일단락되면서 본선 채비에도 더욱 속도를 낼 방침입니다.

서혜림 기자입니다.

[기자]

이재명 후보는 '동지'라는 말을 6번 썼습니다.

이 후보는 이제 손을 꽉 맞잡고 함께 산에 오르는 동지가 됐다며, 함께 길을 찾고 능선을 넘어, 반드시 정상에 오르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또 작은 차이보다 공통점을 더 크게 보고 서로 부축하며 같은 곳을 향해 걸어가야 한다며, 동지의 이름으로 뜻을 모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당 내홍이 일단 봉합되면서, 논란의 장기화를 우려한 이 후보 측 내부에선 한 고비는 넘겼다는 안도감이 감지됩니다.

아울러, 경선의 앙금을 털기 위한 '원 팀' 메시지를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입니다.

당무위에 앞서서 열린 상임고문단 간담회에서도 민주진영 전체의 승리를 강조했는데,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내년 대통령 선거는 특정 개인의 승리 문제가 아니라 우리 민주개혁 진영의 승리가 중요한 선거입니다. 민주당의 승리, 민주개혁 진영의 승리, 4기 민주정부 창출을 위해…."

이 역시, 더 이상의 반목 없이, 승리를 위해 당력을 집중해 달라는 호소로 풀이됩니다.

당 차원의 본선 채비도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당장 다음 주 국감이 시험대가 될 전망인데, 송영길 대표는 "사실을 국민에 알리는 좋은 기회"라고 강조했습니다.

<송영길 / 더불어민주당 대표> "당도 사건의 전모가 가감 없이 편집되지 않고 전달되도록 상임위 차원에서 적극 뒷받침하겠습니다."

아울러 국민의힘 공세에 대한 맞대응 차원의 TF를 구성하고, 반격 체제를 구축했습니다.

연합뉴스TV 서혜림입니다. (hrseo@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