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김준기 전 DB 회장 "귀국 후 조사받을 예정"

사회

연합뉴스TV 김준기 전 DB 회장 "귀국 후 조사받을 예정"
  • 송고시간 2019-07-18 21:35:58
김준기 전 DB 회장 "귀국 후 조사받을 예정"

가사도우미 성폭행 혐의로 고소당한 김준기 전 DB그룹 회장이 "주치의 허락을 받는 대로 귀국해 조사받을 예정"이라고 변호인을 통해 밝혔습니다.

김 전 회장 별장에서 가사도우미로 일했던 A씨는 지난해 1월 김 전 회장을 성폭행·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바 있습니다.

김 전 회장 측은 '합의금을 받은 적이 없으며 거액을 요구한 적이 없다'는 고소인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비서 성추행 혐의로도 고소를 당한 김 전 회장은 2017년 7월 미국에 간 뒤 귀국하지 않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1.8만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34만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1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