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노벨 문학상 한트케·토카르추크…2019·2018 동시 선정

세계

연합뉴스TV 노벨 문학상 한트케·토카르추크…2019·2018 동시 선정
  • 송고시간 2019-10-11 07:55:43
노벨 문학상 한트케·토카르추크…2019·2018 동시 선정

올해와 작년 노벨문학상의 영예는 오스트리아의 페터 한트케와 폴란드의 여성 작가 올가 토카르추크에게 각각 돌아갔습니다.

스웨덴 한림원은 현지시간으로 10일 2019년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한트케를 선정했습니다.

시상을 건너 뛴 작년도 수상자의 영광은 토카르추크에게 돌아갔습니다.

지난해 노벨문학상은 심사위원이 '미투' 논란에 연루돼 시상하지 않아 올해 한꺼번에 2년치 수상자를 선정했습니다.

시상식은 노벨의 기일인 12월 10일,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립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1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