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미스 유니버스 1위 남아공…8년 만에 흑인 왕관

세계

연합뉴스TV 미스 유니버스 1위 남아공…8년 만에 흑인 왕관
  • 송고시간 2019-12-09 19:36:57
미스 유니버스 1위 남아공…8년 만에 흑인 왕관

올해 미스 유니버스 타이틀이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표에게 돌아가며 8년 만에 흑인 후보가 왕관을 차지했습니다.

미스 남아공 조지비니 툰지는 현지시간 8일 미국 애틀랜타에서 열린 2019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서 1위를 차지했습니다.

툰지는 자신과 같은 피부색과 머릿결, 생김새를 가진 여성들이 결코 아름답다고 여겨지지 않는 세상에서 자랐다면서 "오늘로 그러한 생각을 끝내야 할 때"라고 말해 박수갈채를 받았습니다.

2위와 3위는 각각 푸에르토리코와 멕시코 대표에게 돌아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