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벨기에대사 "부인 대신 사과…경찰조사 받게 하겠다"

정치

연합뉴스TV 벨기에대사 "부인 대신 사과…경찰조사 받게 하겠다"
  • 송고시간 2021-04-22 19:26:44
벨기에대사 "부인 대신 사과…경찰조사 받게 하겠다"

주한 벨기에 대사 부인이 상점 여직원의 뺨을 때린 폭행 사건과 관련해 대사가 부인을 대신해 피해자에게 사과하고 부인이 경찰 조사를 받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주한벨기에대사관이 페이스북에 올린 보도자료에서 피터 레스쿠이에 대사는 부인과 관련된 사건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벨기에대사관은 대사 부인이 지난주부터 뇌졸중으로 입원 치료를 받고 있어 당장은 경찰 조사에 임할 수 없다고 전했습니다.

레스쿠이에 대사는 부인이 가능한 한 빨리 경찰 조사를 받을 것이라고 확인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