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사흘째 600명대 신규 확진…변이 확산 우려

경제

연합뉴스TV 사흘째 600명대 신규 확진…변이 확산 우려
  • 송고시간 2021-06-25 09:55:47
사흘째 600명대 신규 확진…변이 확산 우려

[앵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국내 확진자는 사흘째 600명대를 기록했는데요.

이처럼 확진자가 늘고 있는 가운데,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도 우려스러운 부분입니다.

보도국 연결합니다.

소재형 기자.

[기자]

네, 어제 하루 나온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634명입니다.

하루 전보다 소폭 늘어 사흘 연속 600명대를 기록한 겁니다.

학교와 교회 등 전국 일상생활 공간에서 감염이 지속되고 있는데다, 감염력이 더 높다고 알려진 인도발 델타 변이 환자도 국내에서 속속 보고 되고 있어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 중 지역발생이 602명, 해외유입이 32명입니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서울 264명, 경기 179명, 인천 24명으로 수도권이 전체의 78%에 달했습니다.

비수도권에선 부산 27명, 경남과 전남 각각 17명, 울산 16명 등 전국 17개 모든 시도에서 감염자가 나왔습니다.

현재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6,391명으로 이 가운데 위중증 환자는 모두 143명입니다.

코로나19 사망자는 하루 새 1명 늘어 누적 2,009명이 됐습니다.

한편, 어제 하루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사람은 3만1,000여명으로 현재까지 누적 1차 접종자는 국내에서 모두 1520만명에 달했습니다.

인구 대비 접종률은 29.6%로 30%에 육박하고 있습니다.

2차 접종을 포함 접종을 모두 완료한 사람도 452만여명으로 전체 인구의 8.8%에 달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sojay@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