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한국어로 칸영화제 개막 알린 봉준호 감독

문화·연예

연합뉴스TV 한국어로 칸영화제 개막 알린 봉준호 감독
  • 송고시간 2021-07-07 18:03:51
한국어로 칸영화제 개막 알린 봉준호 감독

2019년 영화 '기생충'으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과 주연배우 송강호씨가 2년 2개월 만에 다시 한 번 칸 무대에 올랐습니다.

송강호씨는 제74회 칸국제영화제에서 한국인으로는 다섯 번째로 경쟁 부문 심사위원에 위촉됐고, 봉준호 감독은 현지시간 6일 저녁 열린 개막식에 특별 게스트로 초대받았습니다.

알모도바르, 스파이크 리 감독, 배우 조디 포스터와 함께 무대에 선 봉 감독은 한국어로 개막선언을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그 장면 함께 보시죠.

[봉준호 / 영화감독]

영화제는 멈춘 적이 있었을지라도 영화는, 시네마는 한 번도 멈춘 적이 없다 이런 느낌이 듭니다

제74회 칸 영화제 개막을 선언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