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올 들어 최고 폭염…내일도 전국 가마솥 더위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올 들어 최고 폭염…내일도 전국 가마솥 더위
  • 송고시간 2021-07-24 15:52:09
[날씨] 올 들어 최고 폭염…내일도 전국 가마솥 더위

[앵커]

주말인 오늘, 올 들어 가장 더운 날씨를 보이고 있습니다.

휴일인 내일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35도 안팎의 폭염이 이어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 야외에 나가 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한가현 캐스터.

[캐스터]

북한산 송추계곡에 나와 있습니다.

연일 폭염이 이어지면서 더위를 잠시 피해 보고자 이곳 계곡을 찾은 피서객들의 모습을 곳곳에서 볼 수 있는데요.

최근 코로나19가 심각해지면서 물놀이를 하면서도 마스크를 잘 쓰고 있는 모습을 곳곳에서 볼 수 있습니다.

주말인 오늘 올여름 들어서 가장 덥습니다.

서울의 낮기온 36.5도까지 오르면서 최고기온을 경신했는데요.

서쪽 내륙지방은 최고기온이 사람 체온보다 더 높은 38도에 달하는 곳도 있습니다.

더위에 대한 피해가 우려됩니다.

수분을 자주 섭취하시는 등 건강관리를 잘해주셔야겠습니다.

오늘 강원 내륙과 산지로는 오후부터 저녁 사이 5~40mm의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휴일에도 푹푹 찌는 더위가 이어집니다.

내일 서울과 춘천 낮기온 36도 안팎이 예상되는데요.

동풍의 영향으로 서쪽지방의 더위가 더 심하겠습니다.

내일 제주도는 오후부터 밤사이 5~10mm의 비가 오겠습니다.

폭염이 계속해서 심하다 보니 올여름 피서 계획하시는 분들 많으실 텐데요.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가 다음 달 8일까지 연장됐습니다.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어느 때보다 방역에 더 신경 써야 하는 시기입니다.

주말에도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잘 지켜주시기를 바랍니다.

다음 주도 계속해서 35도를 넘나드는 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더위 대비 잘해주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북한산 송추계곡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한가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