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말 기준 최다 1,487명 확진…비수도권이 38%

경제

연합뉴스TV 주말 기준 최다 1,487명 확진…비수도권이 38%
  • 송고시간 2021-07-25 10:05:59
주말 기준 최다 1,487명 확진…비수도권이 38%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487명을 기록하며 주말 최다 기록을 1주일 만에 갈아치웠습니다.

확산세가 비수도권으로 퍼지고 있는 영향인데요.

보도국 연결해보겠습니다. 조성미 기자.

[기자]

네, 어제(24일) 전국에서 새로 나온 코로나19 확진자는 1,487명입니다.

지난 7일 이후 19일째 네 자릿수이자, 주말 기준으로 가장 많은 수치입니다.

지역감염이 1,422명, 해외유입 65명으로 국내 확산세가 거셉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478명, 경기 315명, 인천 83명 등 수도권이 전체 61.6%를 차지했습니다.

하지만, 비수도권이 차지하는 비율이 40%에 가까워지는 등 수도권 밖으로 감염이 확산하는 양상입니다.

비수도권 확진자 수는 경남 116명, 부산 106명, 대구 69명 등 모두 546명으로, 지난 21일부터 닷새째 500명대를 이어갔습니다.

코로나19로 어제 하루 5명이 숨져 누적 사망자는 2,073명이 됐습니다.

정부는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를 2주 연장한 데 이어 오늘(24일) 오후 비수도권의 추가 방역대책을 논의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3차 대유행'이 확산하던 지난해 12월 이후 7개월여 만에 처음으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는데요.

비수도권 방역 강화 대책으로는 거리두기 3단계 일괄 격상이나 오후 6시 이후 3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등의 방안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한편, 어제 하루 2만7,000명이 추가로 1차 백신 접종을 받아 오늘 0시 기준 1차 접종자는 1,689만여 명, 전체 인구 중 32.9%로 늘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