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尹측, 부인 동거설 보도에 "패륜취재…강력한 법적조치"

정치

연합뉴스TV 尹측, 부인 동거설 보도에 "패륜취재…강력한 법적조치"
  • 송고시간 2021-07-27 21:19:24
尹측, 부인 동거설 보도에 "패륜취재…강력한 법적조치"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이 아내 김건희씨가 결혼 전 부적절한 동거를 했다는 의혹을 보도한 매체들에게 법적 조치를 예고했습니다.

윤 전 총장 캠프는 입장문에서 "기사 전체가 사실무근"이라며 "인격 말살 수준의 악의적 오보에 가장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해당 매체들이 동거남으로 지목된 A씨의 치매 모친을 취재하며 신분을 속이고 허위 진술을 유도했다며 "패륜 취재이자 심각한 범죄행위"라고 비판했습니다.

해당 매체들은 아내 김씨가 과거 유부남 검사였던 A씨와 동거했으며 현재 윤 전 총장과 거주하는 아파트도 A씨가 얻은 의혹이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