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일부 셀프빨래방 세탁물 표시 미흡…"세탁물 훼손 주의"

경제

연합뉴스TV 일부 셀프빨래방 세탁물 표시 미흡…"세탁물 훼손 주의"
  • 송고시간 2021-08-04 13:16:38
일부 셀프빨래방 세탁물 표시 미흡…"세탁물 훼손 주의"

일부 무인세탁소, 일명 셀프빨래방에서 세탁·건조가 금지되는 의류에 대한 표시 미흡으로 세탁물 훼손 우려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비자원은 지난 4월 14일~16일까지 서울 지역 셀프빨래방 44곳을 조사한 결과 61.4%인 27곳에서 건조기 사용이 금지되는 의류를 표시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물세탁 금지 의류 표시가 제대로 안 된 곳도 22.7%인 10곳에 달했습니다.

또 조사대상 44곳 모두 세탁기·건조기 사용 후 잔액이 발생해도 기기를 통해 환불을 할 수 없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