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오세훈, 시정질문 도중 퇴정 "모욕적 발언 사과해야"

사회

연합뉴스TV 오세훈, 시정질문 도중 퇴정 "모욕적 발언 사과해야"
  • 송고시간 2021-09-04 10:28:10
오세훈, 시정질문 도중 퇴정 "모욕적 발언 사과해야"

오세훈 서울시장이 서울시의회 시정질문 도중 진행 방식에 항의해 퇴정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오 시장은 어제(3일) 시의회 시정질문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이 답변 기회를 주지 않자 퇴정했다가 2시간 만에 돌아왔습니다.

해당 의원은 오세훈TV를 향해 '최순실 사태'에 빗대 "오순실의 시정농단으로 나가지 않도록 감시해야 한다"면서 오 시장에게는 답변할 기회를 주지 않고 시정질문을 끝냈습니다.

퇴정 후 돌아온 오 시장은 "본질을 묻지 않고 인신 모욕적인 말한 데에 대해 사과가 필요하다"며 항의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