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공수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 3일 만에 재집행

사회

연합뉴스TV 공수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 3일 만에 재집행
  • 송고시간 2021-09-13 19:57:46
공수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 3일 만에 재집행

[앵커]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정식 수사에 착수한 공수처가 국민의힘 김웅 의원실에 대한 압수수색을 재집행했습니다.

공수처는 확보한 자료를 토대로 수사에 더욱 속도를 낼 전망입니다.

김수강 기자입니다.

[기자]

국회 의원회관에 있는 국민의힘 김웅 의원 사무실에 공수처 검사와 수사관이 다시 들어갑니다.

압수수색을 재집행한 것인데, 지난주 금요일 국민의힘 의원들의 반발로 중단된 지 3일 만입니다.

김 의원은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측근으로 알려진 손준성 검사에게 고발장을 전달받아 당에 전달한 의혹을 받으며 주요 사건관계인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1차 압수수색이 11시간 여의 대치 끝에 무산된 반면 이날은 비교적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습니다.

공수처는 지난 압수수색 때 확보하지 못했던 김 의원의 PC 등을 살펴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장 재집행이 이뤄진 만큼 앞으로 공수처는 압수수색 마무리와 함께 속도전에 돌입할 것으로 보입니다.

가장 큰 관심은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손 검사에 대한 소환조사입니다.

공수처는 지난주 압수수색에서 손 검사의 휴대전화 등을 확보했지만 휴대전화 비밀번호도 풀지 못하고, 손 검사의 PC를 포렌식 한 대검도 별다른 증거를 찾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공수처는 손 검사에 대한 소환 조사를 서두를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공수처 관계자는 "아직 소환 조사 시기 등을 언급하기는 이른 단계로 보인다"며 구체적인 수사 계획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습니다.

연합뉴스TV 김수강입니다. (kimsookang@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