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정부, 민간 대북사업에 100억 지원…인도협력 의지

정치

연합뉴스TV 정부, 민간 대북사업에 100억 지원…인도협력 의지
  • 송고시간 2021-09-24 15:49:52
정부, 민간 대북사업에 100억 지원…인도협력 의지

[앵커]

북한이 종전선언 제안에 부정적인 반응을 내놓는 등 남북관계 상황이 썩 좋지 않음에도 정부는 대북 인도협력 추진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

국내 민간단체의 인도협력 사업에 총 100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는데요.

임혜준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정부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주재로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를 열고 대북 인도협력 사업에 남북교류협력기금 100억 원을 지원하는 안을 심의·의결했습니다.

<이인영 / 통일부 장관> "코로나19로 인한 (국경) 봉쇄 조치가 장기간 지속되면서 북한 내부에서 식량과 보건·의료 물품 등 부족 상황이 점점 심각해지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한 사업당 지원 한도는 5억 원, 지원 대상은 북한 취약계층을 위한 영양·보건 사업을 추진하는 국내 민간단체로, 지원을 받으려면 북한과의 합의서를 비롯한 요건을 갖춰야 합니다.

특히 정부는 물자 구입과 수송 비용을 포함해 사업에 드는 예산 전부를 지원합니다.

대북협력 의지와 역량을 가진 민간단체들의 재정적 한계를 정부가 보완해 사업을 규모 있고 실효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한다는 것이 통일부의 설명입니다.

통일부는 이달부터 민간단체의 신청을 받을 계획이지만, 자격을 갖춘 단체가 얼마나 될지는 의문입니다.

정부 지원을 받으려면 북측과의 합의가 우선인데, 코로나19 봉쇄를 지속하는 북한이 인도지원 물자 반입도 꺼리는 만큼 합의서 체결은 쉬운 일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정부가 이런 상황을 알면서도 이번 안건을 의결한 것은 민간단체를 독려하는 한편 대북 인도협력 의지를 북한에 명확히 전달하려는 의도도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이처럼 적극적인 문재인 정부의 대북협력 의지에 북한이 호응해 나올지는 미지수입니다.

연합뉴스TV 임혜준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