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공항 주차장 만석·검색대 긴 줄…거리두기 우려

사회

연합뉴스TV 공항 주차장 만석·검색대 긴 줄…거리두기 우려
  • 송고시간 2021-10-02 13:21:16
공항 주차장 만석·검색대 긴 줄…거리두기 우려

[앵커]

오늘(2일)부터 사흘 동안 개천절 연휴죠.

코로나 확산세가 여전히 거세지만 공항은 여행을 떠나는 시민들로 북적이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살펴보겠습니다.

차승은 기자.

[기자]

서울 김포공항 국내선 탑승장입니다.

연휴 첫날, 공항은 제주나 부산 등 국내 유명 관광지로 떠나는 여행객들로 붐비고 있습니다.

공항 안은 발권과 탑승수속을 밟는 여행객의 줄이 길게 늘어서 있고요.

공항 주차장은 아침부터 꽉 차 있습니다.

시민들의 얼굴에는 설렘과 기대감이 가득했는데요.

한편으로는 감염을 걱정하는 여행객들도 많았습니다.

여행객들은 방역수칙을 잘 지키면서 안전하게 여행하고 돌아오겠다고 전했습니다.

공항 앞에는 선별진료소가 마련됐는데요.

여행 전이라 그런지 아직 선별진료소에 들르는 시민들은 많지 않은 모습입니다.

여행을 마친 뒤 돌아오면서 공항 주변 선별진료소에 들러 진단검사를 받고 귀가하는 게 좋겠습니다.

[앵커]

연휴에 모임이나 이동이 크게 늘 것으로 보이는데요.

지난 추석 연휴처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지 않을까 걱정이 됩니다.

[기자]

네, 추석 연휴가 끝나자마자 신규 확진자 수가 3천명대로 치솟는 등 후폭풍이 거셌는데요.

이번 개천절 연휴에도 전국 이동량이 크게 늘 것으로 전망되면서 우려를 낳고 있습니다.

국내 최대 관광지 제주도에만 이번 연휴에 약 15만 명이 다녀갈 예정입니다.

제주나 강원 등 지자체들은 연휴기간 방역 고삐를 죄고 있는데요.

예정된 가을 축제를 연기하거나 비대면으로 바꾸고, 공항과 항만을 중심으로 발열 여부를 확인하는 등 방역을 강화했습니다.

방역 당국은 가급적 연휴 기간 여행과 모임을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는데요.

불가피하게 여행을 계획했다면 소규모 단위로 혼잡한 시간을 피해 다녀와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지금까지 김포공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chaletuno@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