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이재명 "새 민주당 1일차"…윤석열 "국민 포용 리더십"

정치

연합뉴스TV 이재명 "새 민주당 1일차"…윤석열 "국민 포용 리더십"
  • 송고시간 2021-11-22 12:23:23
이재명 "새 민주당 1일차"…윤석열 "국민 포용 리더십"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선대위 쇄신 권한을 위임 받은 후 처음으로 선대위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잘못을 반성한다며 민주당을 새롭게 변모시키겠다고 강조했는데요.

국회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서혜림 기자.

[기자]

네, 우선 이 후보는 오늘이 새로운 민주당 1일차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성찰과 반성을 바탕으로 당을 변모시키겠다고 다짐했는데요.

우선, 청년들에 대해 무한 책임을 느낀다며 따끔한 회초리를 맞을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민주당에 대한 국민의 실망과 분노에 대한 책임이 자신에게도 있다며 몸을 낮췄습니다.

자신을 후보로 만든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기존 체제에 젖어가는 느낌을 국민이 받았을 거란 겁니다.

또 논산의 한 시장에서 토란을 팔던 노인이 "가난한 사람 좀 살게 해달라"고 호소한 사연을 전하며, 감정에 북받친듯 울먹이기도 했습니다.

선대위를 마친 이 후보는 한국노총을 찾아 간담회를 열며 노동계와의 소통행보에도 나섰습니다.

[앵커]

윤석열 후보는 오늘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에 참석했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특히 오늘은 윤 후보가 회의를 직접 주재했는데요.

윤 후보는 이 자리에서 연륜 있는 인사와 유능한 인재를 모아 힘을 합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대장동 게이트 주범이 국민을 속이고 있지만 국민을 영원히 속일 수 없다고도 지적했습니다.

윤 후보는 지난 주말 김종인 전 위원장을 원톱으로 하고, 김병준 전 위원장, 김한길 전 대표를 전진배치한 선대위 진용을 공개했는데요.

이를 계기로 그간 다소 어수선했던 당내 분위기를 일신하고, 전열을 가다듬는다는 방침입니다.

공동선대위원장 인선 역시 선거를 위한 정치적, 정무적인 일을 하는 것과 미래 청사진을 제시하는 두 가지가 조화롭게 되도록 구성하겠다는 게 윤 후보의 입장입니다.

윤 후보는 '글로벌 리더스 포럼'에서 국민의 목소리를 듣는 포용의 리더십을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앵커]

오늘은 고 김영삼 전 대통령의 서거 6주기이기도 한데요.

추모식에 여야 대선후보들이 참석하죠.

[기자]

네 그렇습니다.

오늘 김 전 대통령의 추모식은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리는데요.

민주당 이재명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정의당 심상정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참석합니다.

또 대권 도전을 선언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도 참석할 예정이어서, 대권 주자 5명이 한자리에 모이는 첫 기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 오늘 추모식에는 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도 참석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